본문 바로가기

ISSUE

(3)
선택으로 설계하는 대입과 진로 선택으로 설계하는 대입과 진로 ‘학생 선택 중심 교육과정’이라 불리는 2015 개정 교육과정이 들어오면서 고등학교 수업은 과거와는 다른 모습이 됐습니다. 학교가 제시한 시간표대로 공부하는 것이 아니라 학생이 스스로 공부할 과목을 찾아 자신만의 시간표를 만드는 셈이죠. 특히 대학 수시 모집 학생부 종합 전형에서는 고교 교육과정의 변화에 따라 지원 전공에 필요한 과목을 충실히 배우는 것이 중요해졌다는 점도 기억할 필요가 있습니다. 요즘 학교에서는 학생들의 결정을 돕기 위한 ‘선택 과목’ 안내가 한창입니다. 고교에서 배울 수 있는 선택 과목은 예전과 달리 굉장히 다양해졌습니다. 1학년 때 모두 함께 배우는 ‘공통 과목’에 이 새로 들어왔고, 선택 과목에 해당하는 ‘일반선택 과목’은 51개, ‘진로선택 과목’은..
사회탐구 선택의 모든 것 진로·흥미 우선하되 수능까지 내다봐야 사회탐구 선택의 모든 것 올해 2022학년 수능부터 문·이과 통합에 따른 과목 구분이 사라졌다. 탐구 영역도 사회 9과목, 과학 8과목을 합해 총 17과목 중 계열에 관계없이 최대 2과목에 응시하면 된다. 하지만 실제 입시에서는 희망 계열에 따라 사탐·과탐에서 각각 2과목에 응시하는 경우가 대부분일 것으로 예상된다. 인문 계열 진로 희망 학생이라면 1학년 때 를 공통 과목으로 배운데 이어 2~3학년 때 등 9개의 일반선택 과목을 만나게 된다. 수능 사회탐구 영역 각 과목의 특징과 함께 학교 교육과정 속 사회 과목 선택과 수능 학습, 수능 사탐 선택의 기준 등에 관해 짚어봤다. 취재 홍정아 리포터 jahong@naeil.com 도움말 배영준 교사(서울 보성고등학교)·이..
과학탐구 선택의 모든 것 전공 연관성 높고, 수시와 정시에서 영향력 커진 과학탐구 선택의 모든 것 자연 계열은 수학과 과탐이 전공의 기본이 되기 때문에 전공과 관련된 학업 역량을 갖추고 있는지가 중요하다. 따라서 수시에서 학생부 종합 전형을 준비한다면 희망 진로와 관련 있는 과탐 과목 선택은 중요할 수밖에 없다. 다만, 과탐 선택이 쉽지 않다. 2022학년부터 정시가 확대됐고, 수능에서 과목별 응시자 수가 큰 차이가 나기 때문이다. 특히 서울대가 탐구 반영 방식을 기존의 변환 표준점수에서 표준점수를 그대로 반영한다고 발표하면서 과탐 선택에 더욱 신중한 분위기이다. 문제는 수시를 염두에 둔 교육과정과 정시를 염두에 둔 수능에서 과탐 선택 과목의 유불리가 다르다는 것이다. 학교 교육과정과 수능에서 어떤 기준으로 과목을 선택해야 하며..